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태극기 (국가상징알아보기)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형 뉴딜

HOME 알림·소식 보도·설명자료 언론보도설명


언론보도설명

제목, 작성일, 첨부파일, 작성내용을 조회하실 수 있습니다.
[입장자료] 모 매체(4.11.) ‘성능 부족’ 국산 전투기… 동남아도 “안 사요” 보도 관련
작성일 2021.04.11
첨부파일

□ 모 매체(4.11.)의 ‘‘성능부족’ 국산 전투기... 동남아도 “안 사요”’ 관련 방위사업청의 입장을 다음과 같이 알려 드립니다.


<언론 보도내용>  

 ① KF-21에 체계통합 예정인 IRIS-T는 사거리가 미국산 사이드와인더보다  짧은 25㎞ 수준이고,

    표적을 추적하는 탐색기 성능도 부족함. KF-21 블록2에는 아스람을 장착하는 방안이 검토되는 것으로 알려짐.

 ② KF-21 블록1에 장거리 공대지미사일을 조기 장착, 전력 증강 효과와 수출 경쟁력을 높여야 한다는 주장이 있음. 

    현재 무장 능력으로는 F-35A, F-16V, JF-17과의 경쟁이 쉽지 않음. 


<방위사업청 입장>

ㅇ 우리 손으로 만든 전투기들에 대해 부정적인(빈껍데기) 표현을 했던 당초 기사 제목에 일부 수정은 있었으나,

   우수한 성능과 확장성 등을 갖춘 국산 전투기들의 개발 노력에 대해 건전한 비판을 넘어 과도한 폄하를 지속하고 있는 사실에 심히 유감을 표합니다.


ㅇ 이제 국산플랫폼(KF-21)이 나왔으니 국산 무장, 유무인 복합체계, 스텔스 성능 보강 등으로 나아갈 수 있는 가능성이 열렸습니다.

   방위사업청은 이제부터 시작이라는 각오로 개발업체 및 유관기관과 협력하여 나아갈 것입니다.


ㅇ KF-21에 체계통합을 진행중인 AIM-2000(IRIS-T) 단거리 공대공미사일이 미국산 사이드와인더 미사일보다 사거리가 짧다는 것은 사실이 아닙니다. 

   또한 KF-21 Block-Ⅱ에 영국산 단거리 공대공미사일인 아스람을 장착하는 방안이 검토되었다는 내용은 사실이 아닙니다. 


  KF-21은 진화적 개발방식을 적용하여 '26년까지 공대공 무장의 운용능력을 갖추고(Block-Ⅰ)

    이후 '28년까지 공대지 무장의 운용능력을 갖출 계획입니다(Block-Ⅱ). 


ㅇ 방위사업청은 현재 단계적으로 수립된 KF-21의 체계개발 계획이 전투기 개발을 위한 가장 적절한 계획이라고 판단하고 있습니다.

  KF-21의 개발이 완료되면 국내개발 무장과 해외 무장의 체계통합을 통해 운용능력을 추가로 확보 할 수 있는 기반이 완성되는 것이라 볼 수 있습니다.


ㅇ 현재는 기존에 계획되어있는 대로 KF-21의 체계개발이 정상적으로 진행되는 것이 가장 중요한 상황이며,

   체계개발 이후 성능개량을 통해 무장 운용능력 등을 지속 확보해 나간다면, 국내 항공전력으로의 활용뿐 아니라 

   수출에 있어서도 경쟁력이 있을 것이라 예상됩니다.

담당부서 : 대변인 Tel.02-2079-6031

※ 더 나은 민원행정 서비스를 위해 민원 답변에 대한 만족도 표시를 부탁드립니다.
의견쓰기

평가하기